빅히트 주가 MSCI 지수 편입 기대

  • 경제
  • by

빅히트 주가 MSCI 지수 편입 기대

빅히트 주가 상승이 가파른 우상향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최근 빅히트 관련 다양한 호재 소식이 들려오면서 투자자들의 투심을 자극하는데요.
오늘 포스팅에서는 주가 상승을 이끈 호재들과 향후 전망에 대해 작성했습니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전망을 알아보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방탄소년단(BTS)

방탄소년단(BTS)

목차

  1. 빅히트 주가
  2. 빅히트 보이그룹 데뷔와 음반 판매량
  3. 빅히트 MSCI 지수 편입 기대감
  4. 결론 및 빅히트 전망




빅히트 주가

빅히트 주가

빅히트 주가

빅히트 주가 상승은 올해 두드러졌는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직 속앓이를 하는 투자자들이 많죠.
최근 259,000원을 기록하며 상승세를 이어가는 듯 보였지만,
연속 거래일 조정을 받으며 흐름이 끊어지는 듯 보입니다.
포스팅을 하고 있는 현재 227,000원으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주가 흐름은 이대로 끊어질까요?
아래의 호재 항목들을 보시면 조금 위안이 될 수 있습니다.




빅히트 보이그룹 데뷔와 음반 판매량

  • 보이그룹 데뷔

빅히트가 보이그룹 데뷔를 준비하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미국 기반 오디션을 통해 데뷔를 기획하고 있다는 내용인데요.

빅히트 유니버셜뮤직그룹

빅히트 유니버셜뮤직그룹

세계 3대 음반사인 유니버셜뮤직그룹과 파트너쉽이 확정 단계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습니다.
방탄소년단이 쌓은 미국 내 이미지가 대단하다는 것을 잘 아실 겁니다.

빅히트 방시혁과 유니버셜뮤직그룹 회장 루시안 그레인지

빅히트 방시혁과 유니버셜뮤직그룹 회장 루시안 그레인지

이를 새로 데뷔하는 보이그룹이 활용해 거부감 없이 스며들겠다는 취지로 보입니다.
BTS 이후 보이그룹의 바통을 이어받을 수 있다면 주가 상승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 음반 판매량

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빅히트 음반 판매량은 매우 고무적입니다.
약 1,300만 장을 판매했는데요. 이는 시장 점유율로 따지면 약 32%에 달하는 수치입니다.



게다가 코로나 치료제 및 백신 개발로 인해 오프라인 공연 판매가 재개된다면,
빅히트 소속 가수인 BTS를 비롯 세븐틴, 여자친구, 뉴이스트 등의 모객수 증가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전망입니다.

빅히트 MSCI 지수 편입 기대감

사실 주가 상승을 견인하고 있는 가장 큰 원인이라고 생각되는 파트입니다.
바로 MSCI 지수 편입 이슈인데요.
MSCI 지수 편입이 확정되면 지수 추종 자금이 유입대 추가적인 주가 상승을 기대해볼 수 있게 됩니다.
과거 MSCI 지수 편입 결정에서 시가총액 기준 미달로 편입에 실패한 사례가 있는데요.
최근 상승한 빅히트 주가로 볼 때 오는 5월 지수 편입이 가능할 것이라는 분석입니다.

결론 및 빅히트 전망

공모 대박 이후 주가 하락으로 고생하고 있는 투자자들이 많죠.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주가 상승은 코로나 종식과 함께라고 생각됩니다.

빅히트 주가 및 동일업종 주가 추이

빅히트 주가 및 동일업종 주가 추이

엔터 관련주의 어쩔 수 없는 숙명과도 같습니다.
추가적으로 네이버와의 협업 소식 등 빅히트 자체적으로 성장을 위한
확장에 노력을 하고 있다는 점은 향후 주가 상승 쪽으로 무게를 기울일 수 있다고 보입니다.

현재 시점에서 증권사들의 빅히트 목표 주가는 약 30만 원을 넘었습니다.
향후 주가 전망에 대해서는 MSCI 발표 날인 5월 13일까지 유효하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좋은 전망과 더불어 위험요소를 꼽아보자면 BTS 맴버의 입대와
방탄소년단 이후 히트 그룹의 부재를 들 수 있겠습니다.

또 다른 투자 주의 요소로는 역시나 코로나 진정세가 있겠죠.
치료제 및 백신이 공급되고 있지만 주식에서 불확실성은 가장 큰 변수니까요.
빅히트 투자를 생각중이라면 꼭 한번 깊게 생각했으면 좋겠습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크래프톤 IPO 관련 포스팅
LG에너지솔루션 IPO 관련 포스팅
hmm 매각 관련 포스팅
삼성전자 주가 전망 관련 포스팅
삼성전자 배당금 지급일 관련 포스팅
풍산 주가 관련 포스팅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주가 관련 기사

빅히트 보이그룹 관련 기사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